꿈꾸는 안나네 - 꿈꾸는 달걀. 꿈꾸는 기름과 깨류. 곶감. 고사리....



회원가입 로그인
모두 보기 그냥 | 시골 살이 | 텃밭 이야기 | .. |
그냥 : 큰 교회' 목사도 아닌 주제에 나서서 죄송합니다(펌글)
 택배팀장  | 2011·10·07 20:24

성경에는 '큰 교회'와 '크지 못한 교회'가 존재하지 않는다. 오직 '건강한 교회'(성경적인 교회)와 '건강하지 않은 교회'(세속적인 교회)가 존재한다. 세속적인 교회는 세속적 가치를 따라 성경적 가르침을 좇지 않을 뿐 아니라 심지어 왜곡하고 배반한다.

그렇다면 세속적 가치는 무엇인가? 그것은 성공, 번영, 성장이다. '맘몬'으로 대표되는 돈, 명예, 권력이다. 육신의 정욕이며, 안목의 정욕이고, 이생의 자랑이다. 마귀가 광야에서 예수님을 유혹했던 것들이다. 예수님은 이것들을 물리치심으로 '하나님의 아들'의 정체성을 분명히 했고, 우리가 하나님의 아들로서 따라야할 가치를 가르쳐 주셨다.

성경적 가치는 무엇인가? 그것은 내려놓음, 비움, 낮아짐, 작음 등이다. 이 세상이나 세상에 있는 것들을 사랑하지 않는 것이다. 이런 교회는 의도적으로 '건강한 작은 교회'를 지향한다. 우리는 너무나 쉽게 '큰 교회도 건강할 수 있다, 작은 교회라고 다 건강하지 않다'고 말한다.

물론 작은 교회가 다 건강하지는 않다. 위에서 언급한대로 크기는 작지만 '크지 못한 교회'라는 인식 속에 '큰 교회'를 지향하는 교회들도 있다. 그렇다면, 큰 교회 중에 건강한 교회가 정말로 존재하는가? 글쎄, 나는 과문해서 그런지 아직까지 그런 교회를 본 적이 없다. 큰 교회도 건강할 수 있다는 말 뒤에는 큰 교회를 지향하는 자신의 욕망이 숨겨져 있다.


<'의도적'으로 '작은 교회'를 지향해야 한다>

'작다'는 것은 단지 크기의 문제가 아니다. 그것은 본질의 문제다. 중세시대 번영, 성공, 승리를 추구하던 '로마 가톨릭'에 맞서 종교개혁을 일으킨 자들은 내려놓음, 비움, 나눔의 정신 즉 '십자가의 정신'으로 새로운 교회를 시작했다. 작음은 바로 십자가를 따르는 지향이며 본질적 가치이다. 예수님은 자신을 따라오는 수많은 사람들을 돌아보시며 자신을 따르는 의미가 무엇인지 생각해보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따르라 말씀하셨다. 성공, 승리, 번영을 기대하며 따르던 많은 사람들은 자기 길로 돌아갔다.

나는 '의도적'으로 '작은 교회'를 지향해야 한다고 말했다. 크지 못해서 작은 교회가 아니라 작은 교회를 지향하는 것이다. 성경이 가르치는 올바른 정신과 가치를 따라 작은 그 자체로 행복하고, 그 자체로 감사한 그런 교회를 지향하는 것이다. 게으르거나 지지리 궁상이어야 한다는 것이 아니다. 한 교회를 '더 크게', '더 호화롭게', '더 영향력 있게' 하기 위해 성장 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 교회로 '더 넓게' 성장하는 것이다. 크기를 일정한 수로 제한하고, 분립·개척·분가 등을 통해 끊임없이 더 넓게 성장해 가는 것이다. 신약시대 초대 예루살렘 교회에서 수천 명이 회개하고 그리스도인이 되었지만 그들이 특정한 예배당에 모인 것이 아니다. 바울이 개척한 교회들도 마찬가지다. 작은 교회들이 더 넓게 퍼져 있는 교회들이었다.

큰 교회는 조직을 유지하고 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해, 교인들을 교회 중심으로 생활하도록 붙잡는다. 이 때문에 교리와 조직, 프로그램을 복잡하게 만든다. 그러나 건강한 작은 교회는 본질에 충실하면서 비본질적인 것은 개인의 자유로 맡긴다. 조직도 프로그램도 단순하다. 이 '단순성'(simple)이야말로 작은 교회가 추구해야 할 가치이다. 단순함의 사전적 의미는 '이해하기 쉬운, 소박한, 있는 그대로의, 자유로운, 신중한, 일반적인' 등이다. 즉, 단순하다는 것은 사랑과 나눔, 용서와 배려, 환대와 감사 등 원래적이고 본질적인 것을 추구하는 것이다.


<한국교회에 새로운 변화를 가져오는 길은 하나>

흔히들 '큰 교회가 큰 일 한다'고 한다. 물론 큰 교회가 돈도 많고 사람도 많으니 폼도 나고 영향력 있는 일을 할 것이다. 그러나 1만 명 모이는 하나의 교회보다, 1천 명 모이는 10교회가 더 많은 일을 하고, 100명 모이는 100교회가 훨씬 더 실제적 일 수 있다. 절대 권력이 절대 부패하는 것처럼, 한국교회가 계속적으로 '큰 교회'를 지향한다면 세속적 타락과 부패는 더욱 가속화 될 것이다.

이제 방향을 바꾸어야 한다. 성경의 가르침을 단순하게 믿고, 단순하게 실천하며, 작음을 지향하는 '더불어 함께하는 건강한 작은 교회'를 향해 나아가야 한다. 나는 목사들과 교인들이 더 이상 '큰 교회'를 자랑하며 그 속에서 주는 편안함에 안주하거나, '크지 못한 교회'의 열등감에 빠져 큰 교회를 향한 망상에 허우적대지 말았으면 한다. 그리고 '건강한 작은 교회'로의 탈출을 시도하기 바란다. 그렇게 할 때 한국교회에 새로운 희망의 변화가 시작될 것이다.


덧붙이는 글 | 이진오 기자는 인천 더함공동체교회 목사이자 교회2.0목회자운동 실행위원입니다.

출처:오마이뉴스
목록
29 그냥   같은 시각, 같은 장소  안나 11·12·06
그냥   큰 교회' 목사도 아닌 주제에 나서서 죄송합니다(펌글)  택배팀장 11·10·07
27 그냥   가령과 설령  택배팀장 11·07·26
26 그냥   썩으러 가는길,햇살,개학  택배팀장 11·02·06
25 그냥   머리가 굳었어요.  안나 10·12·18
24 그냥   힘든 마음  택배팀장 10·12·04
23 그냥   詩 한 편 2  택배팀장 10·09·01
22 그냥   접니다... 서울 구경 간 시골 아줌마. 흐흐 1  안나 10·08·10
21 그냥   자랑질입니다.  안나 10·08·10
20 그냥   가마솥에 대한 성찰  택배팀장 10·07·21
19 그냥   작은 연못  택배팀장 10·06·06
18 그냥   태봉고등학교 관련 소식  안나 10·03·03
17 그냥   이은....미나리상을 받으며 중학교를 졸업했어요. 8  안나 10·02·21
16 그냥   유기농 고춧가루 5근(2kg)있어요. 1  안나 09·10·17
15 그냥   문자는 어려워요.. 5  안나 09·09·08
14 그냥   말,말,말에 대하여 1  택배팀장 09·08·08
13 그냥   행복했던 그 밤에... 9  안나 09·07·19
12
검색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입금계좌준비중 간디숲속마을     간디중학교     살림교회

















꿈꾸는안나네 처음으로 안나네 시골살이 택배팀장 상훈의 대안적 삶 나누기 안나네 판매상품 주문은 여기에..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맘껏 이야기 나누어요. 안나네 사진첩 안나네의 시골살이 이야기 택배팀장 상훈의 대안적 삶에 대한 생각들 마음껏 이야기 나누어요. 나름대로 사진첩 꿈꾸는닭알-안내장